경제(‘197억원 통행세 혐의’ LS 구자홍…)

10년 넘게 총수일가가 지분을 보유한 회사에 ‘통행세’ 197억원을 몰아주며 총수일가의 주머니를 채운 혐의로 LS가 철퇴를 맞았다. 공정거래위원회는 공정거래법 위반 혐의로 LS그룹 계열사에 시정 …

뉴스 수집 시각 :2018-06-19T04:48:00.000Z
전체뉴스 보기 : http://sports.chosun.com/news/utype.htm?id=201806180000000000012459&ServiceDate=201806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