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하성, ‘경제 투톱’ 표현에 불쾌감… 김동연 “張실장은 스태프”

고용 쇼크를 논의하기 위해 일요일인 19일 오후 소집된 당정청 회의 이후 청와대에선 이런 말이 나왔다. 대책을 논의하려고 만든 자리에서 이른바 ‘김 앤 장’으로 통하는 장하성 청와대 정책 … (본문 전체 8/22/2018 3:10 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