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F, 아르헨티나 구제금융 규모 571억 달러로 확대

국제통화기금(IMF)이 아르헨티나에 지원하기로 한 36개월의 구제금융 프로그램 규모를 기존 500억 달러에서 571억 달러(약 63조6000억 원)로 확대하겠다고 26일(현지시간) 밝혔다. 이날 BBC방송에 … (본문 전체 9/27/2018 8:02 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