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열 총재 “금융 불균형 축적 가능성 감안, 완화정도 줄일 필요 있어”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는 “거시경제 상황과 금융 불균형의 축적 가능성을 감안할 때 완화 정도를 줄여 나가는 것이 필요하다는 입장에 변함이 없다”고 밝혔다. 27일 이 총재는 출근길에 기자들과 … (본문 전체 9/27/2018 9:07 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