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은행과 부동산 왕국의 앨리스

“유로랜드의 앨리스”, 한때 유럽중앙은행에 붙었던 이름이다. 야심차게 새로운 통화공동체가 출범했지만 경제가 살아나지 않던 시절, 유럽연합의 집행당국은 유럽중앙은행이 양적완화를 … (본문 전체 10/14/2018 11:27 P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