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기 일자리만 5만9000개 늘리고… ‘공유경제 확대’ 알맹이 없어

올해 말까지 내국인이 에어비앤비 같은 공유숙박업체에서 묵고 개인이 자기 차로 카풀 형태의 공유교통사업을 할 수 있는 방안을 정부가 추진한다. (본문 전체 10/25/2018 9:34 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