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열 “외국인 자본유출입 시 경제 복원력 강화해야”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는 19일 “외국인 투자자의 역내 채권 보유 비중이 높아짐에 따라 채권금리가 자국의 경제 상황이나 통화정책 외에도 글로벌 … (본문 전체 11/19/2018 9:38 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