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Popular Political Economy of Exploitation and Crisis 1816–34 (착취와 위기의 대중 정치 경제 1816-34

2021-06-04 10:21:00Z
The work details the emergence, in the post-Napoleonic War period, of a growing popular interest in the critical potentialities of political economy. It considers why this occurred and discusses how the conceptual and analytical tools of political economy were utilised to formulate a critique of early industrial capitalism. The book examines the theories of labour exploitation and capitalist crisis which represented the essence of that critique both as they were elaborated by early-nineteenth-century British anti-capitalist and socialist writers and as they were popularised by writers in the working-class press of the period 1816–34. The book argues that by 1834 in consequence of the efforts of writers such as Hodgskin, Thompson, Gray, Owen and their popularisers the foundations of a distinctively anti-capitalist and socialist political economy had been established and widely disseminated. But these foundations were theoretically flawed. They were flawed by an overconcentration on the sphere of exchange which derived from a particular conception of the determination of exchange value under capitalism; an overconcentration which led on to the suggestion of remedies for the problem of working-class poverty and distress which were necessarily doomed to failure. 1. Changing attitudes to political economy in the working-class press 1816–34 2. The need for a working-class political economy 3. Charles Hall and Robert Owen: anti-capitalist and socialist political economy before the Ricardian socialists 4. Ricardian socialists/Smithian socialists: what’s in a name? 5. The theory of labour exploitation and the working-class press 1816–30 6. The theory of labour exploitation and the working-class press 1830–34 7. Early socialist political economy and the theory of capitalist crisis 8. The popular political economy of crisis 1816–34 Cambridge Core offers access to academic eBooks from our world-renowned publishing programme.

착취와 위기의 대중 정치 경제 1816-34
이 작품은 나폴레옹 전쟁 이후의 출현을 상세히 설명하며, 정치 경제의 중요한 잠재력에 대한 대중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이것이 발생한 이유를 고려하고 초기 산업 자본주의에 대한 비판을 공식화하기 위해 정치 경제의 개념적 및 분석 도구가 어떻게 활용되었는지를 논의합니다. 이 책은 19세기 초 영국의 반자본주의와 사회주의 작가들에 의해 정교하게 묘사되고 1816-34년 시대의 노동계급 언론에서 작가들에 의해 대중화됨에 따라 그 비판의 본질을 나타내는 노동 착취와 자본주의 위기의 이론을 살펴봅시다. 이 책은 1834년 호지슨, 톰슨, 그레이, 오웬 과 같은 작가들의 노력의 결과로 특유의 반자본주의와 사회주의 정치 경제의 기초가 확립되고 널리 보급되었다고 주장한다. 그러나 이러한 기초는 이론적으로 결함이 있었다. 그들은 자본주의 하에서 교환 가치의 결정의 특정 개념에서 파생 된 교환의 영역에 과다 집중에 의해 결함이 있었다; 노동계급의 빈곤과 고통의 문제에 대한 구제책을 제안한 과농도는 반드시 실패할 운명이었다. 1. 노동계급 언론1816-34 2에서 정치경제에 대한 태도 변화. 노동계급 정치경제의 필요성 3. 찰스 홀과 로버트 오웬: 리카르디아 사회주의자 4 이전의 반자본주의및 사회주의 정치 경제. 리카르디안 사회주의자/스미시안 사회주의자: 이름에 무엇이 있는가? 5. 노동 착취 이론과 노동계급 언론 1816-30 6. 노동 착취이론과 노동계급 언론 1830-34 7. 초기 사회주의 정치 경제와 자본주의 위기의 이론 8. 위기의 인기 정치 경제 1816-34 캠브리지 코어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출판 프로그램에서 학술 전자 책에 대한 액세스를 제공합니다.
FULL TEXT (중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