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rth Korean leader calls for meeting to review battered economy (북한 지도자, 타격을 입은 경제 검토를 위한 회담 촉구

2021-06-05 16:16:00Z
North Korean leader Kim Jong Un has presided over a meeting of the ruling party in his first public appearance in about a month, calling for a larger political conference to discuss salvaging the country’s decaying economy.

북한 지도자, 타격을 입은 경제 검토를 위한 회담 촉구
북한 지도자 김정은은 약 한 달 만에 처음으로 공개석상에 있는 여당 회의를 주재하면서 북한의 쇠퇴하는 경제를 구제하는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더 큰 정치회의를 소집했다.
FULL TEXT (영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