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銀 가계부채·자본유출 경고…연내 금리인상 ‘명분쌓기'[김익환의 BOK워치]

2021-06-10 12:00:00Z
한국은행이 최근 불어난 가계부채가 가계 씀씀이를 옥죄는 등 경제성장률을 갉아 먹을 수 있다고 경고했다. 오름세를 보이는 미국 시장금리로 외국인 투자금이 유출될 수 있다고도 우려했다. 가계부채 부작용과 외국인 투자금 유출을 우려하는 방식으로 한은이 연내 기준금리 인상 명분을 쌓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한은은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21년 6월 통화신용정
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