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hat inflation? (어떤 인플레이션?

2021-06-11 15:04:00Z
The major US indices gained following a stronger-than-expected inflation print yesterday. Nasdaq led gains. And if faster-than-expected inflation didn’t wreak havoc across equities posterior to the CPI release, it’s mainly because, despite the fastening inflation, the inflation expectations for the second half of the year are easing. Still, inflation in the US hit the 5% y-o-y in May, slightly faster than 4.7% expected by the consensus of analyst estimates. The core inflation accelerated faster than expected, as well. Given the fact that last month’s figures were also faster-than-expected, one may question whether the inflation expectations are fundamentally softer than what the reality has to offer. Could it mean that the market is wrong expecting an imminent downturn in inflation in the coming months? It could be, but market remains firmly on its position: inflation should ease shortly as two leading factors, the second-hand car prices – which explain a part of the current jump in US CPI, should ease, and energy and commodity should consolidate, and ideally pull back from their multi-year high levels. Otherwise, the US 10-year treasury yield would not have tanked below the 1.45% level as inflation hit 5%. So, the least we can say is that yesterday’s inflation data did not really awaken the Federal Reserve (Fed) hawks, nor triggered a sell-off across equities. Now speaking of soft central bank stance, the European Central Bank (ECB) gave a good one yesterday as well, by renewing its pledge to speed up its monthly bond purchases despite significant improvement in growth and inflation outlook. Inflation forecast was revised from 1.5% to 1.9% for 2021, then back to the 1.5-1.4% area in 2022 and 2023. In summary, the ECB also sees the actual inflationary pressures transitory, and not as a threat to its ultra-supportive monetary policy stance. If policymakers don’t seem concerned about inflation, why should investors. The liquidity party will carry on at least to the end of this year and a good part of the next. And there is a good chance that we see the Fed officials turning a blind eye on inflation as well at their next meeting, and kick the bond taper discussion down the road. Again, I would be surprised if the Fed officials had the taboo taper talk anytime before September. The EURUSD rebounded after slipping below 1.2150 and is on track for extending gains on the back of a globally softer US dollar. Gold flirts with $1900 per oz, again. Softening US yields should boost appetite in non-interest-rate-bearing gold, but easing inflation expectations should cap the upside appetite, this time. Activity in US and European futures hint at a slow but positive session. But gains in FTSE could remain limited due to a firmer British pound. Finally, mood in the cryptocurrency market is somewhat better before the weekend, and this time, on the back of some encouraging fundamental news. The international group of bank regulators proposes a strict set of rules for the crypto holdings. This is not the kind of news that please the crypto purists who want their cryptos out of the traditional money system, but regulation should give more credibility and stability to the sector and be positive in the long run. After all, official recognition is the key for a broader adoption. This report has been prepared by Swissquote Bank Ltd and is solely been published for informational purposes and is not to be construed as a solicitation or an offer to buy or sell any currency or any other financial instrument. Views expressed in this report may be subject to change without prior notice and may differ or be contrary to opinions expressed by Swissquote Bank Ltd personnel at any given time. Swissquote Bank Ltd is under no obligation to update or keep current the information herein, the report should not be regarded by recipients as a substitute for the exercise of their own judgment.

어떤 인플레이션?
어제 예상보다 강한 인플레이션 에 이어 미국의 주요 지수가 상승했습니다. 나스닥은 상승세를 주도했다. 예상보다 빠른 인플레이션이 CPI 발표에 대한 주식 후방에 큰 타격을 입히지 않았다면, 이는 주로 인플레이션이 둔화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하반기에 대한 인플레이션 기대치가 완화되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미국의 인플레이션은 5월에 5%를 기록했으며, 애널리스트 추정치의 컨센서스로 예상한 4.7%보다 약간 빨랐습니다. 근원 인플레이션도 예상보다 빠르게 가속화되었습니다. 지난달 수치가 예상보다 빠르다는 점을 감안할 때, 인플레이션 기대치가 현실이 제공하는 것보다 근본적으로 부드러울지 의문을 제기할 수 있습니다. 시장이 향후 몇 달 동안 인플레이션이 임박할 것으로 예상하는 것이 잘못됐다는 것을 의미할 수 있을까요? 그것은 될 수 있지만, 시장은 그 위치에 단단히 남아: 인플레이션은 두 가지 주요 요인으로 곧 완화해야한다, 중고 차 가격 – 이는 미국 CPI의 현재 점프의 일부를 설명, 완화해야하며, 에너지와 상품은 통합해야, 이상적으로 다년 높은 수준에서 철수한다. 그렇지 않으면 인플레이션이 5%에 도달함에 따라 미국의 10년물 국채 수익률은 1.45% 수준 이하로 떨어지지 않았을 것입니다. 따라서 어제의 인플레이션 데이터가 연준(연준) 매파를 실제로 깨우지 않았고 주식 전반에 걸쳐 매도가 촉발되지 않았다는 것입니다. 현재 소프트 중앙은행 입장에 대해 말하자면, 유럽중앙은행(ECB)도 어제 성장과 인플레이션 전망이 크게 개선됨에도 불구하고 월별 채권 매입 속도를 높이겠다는 공약을 갱신함으로써 좋은 성과를 거두었습니다. 인플레이션 예측은 2021년 1.5%에서 1.9%로 수정되었으며, 2022년과 2023년에는 1.5-1.4%로 수정되었습니다. 요약하자면, ECB는 또한 실제 인플레이션 압력이 일시적인 것으로 보고 있으며, 이는 매우 지지를 받는 통화 정책 입장에 위협이 되지 않습니다. 정책 입안자가 인플레이션에 대해 우려하지 않는 경우, 왜 투자자해야한다. 유동성 당사자는 적어도 올해 말까지 계속되며 다음 단계는 좋은 부분을 차지하게 될 것입니다. 그리고 다음 회의에서 연준 관리들이 인플레이션에 눈을 돌리고 채권 테이퍼 토론을 시작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다시 말하지만, 연준 관리들이 9월 이전에 금기적인 대화를 했다면 놀랄 것입니다. EURUSD는 1.2150 이하로 하락한 후 반등했으며, 전 세계적으로 부드러운 미국 달러의 이익을 연장하기 위해 궤도에 올랐습니다. 금은 온스당 $1900로 다시 유혹합니다. 미국 수익률을 완화하는 것은 비금리 부담 금에 대한 욕구를 높여야 하지만, 인플레이션 기대치완화는 이번에는 상승욕구를 상한해야 합니다. 미국과 유럽의 선물의 활동은 느리지만 긍정적인 세션을 암시합니다. 그러나 FTSE의 이익은 영국 파운드화강세로 인해 제한적일 수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암호 화폐 시장의 분위기는 주말 전에 다소 더 나은, 그리고이번에는, 몇 가지 고무적인 기본 뉴스의 뒷면에. 은행 규제 의 국제 그룹은 암호 보유에 대한 규칙의 엄격한 세트를 제안한다. 이것은 전통적인 돈 시스템에서 자신의 암호화를 원하는 암호화 순수주의자를 기쁘게 뉴스의 종류가 아니다, 하지만 규제는 부문에 더 많은 신뢰성과 안정성을 제공하고 장기적으로 긍정적 이어야한다. 결국, 공식적인 인정은 더 넓은 채택의 열쇠입니다. 이 보고서는 Swissquote Bank Ltd에 의해 작성되었으며 정보 제공 목적으로만 게시되었으며 통화 또는 기타 금융 상품을 구매하거나 판매할 수 있는 권유 또는 제안으로 해석되지 않습니다. 이 보고서에 명시된 견해는 사전 통보 없이 변경될 수 있으며 언제든지 Swissquote Bank Ltd 담당자가 표명한 의견과 다를 수 있습니다. Swissquote Bank Ltd는 여기에 있는 정보를 업데이트하거나 유지할 의무가 없으며, 보고서는 수령인이 자신의 판단을 대신하는 것으로 간주해서는 안 됩니다.
FULL TEXT (영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