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g banks braced for rate rigging showdown as former Treasury director says they ‘need to be held to account’ (전 재무부 국장이 ‘계좌에 보관해야 한다’고 말하는 대형 은행들이 금리 조작 대결을 위해 대치하고 있다.

2021-07-13 05:46:43Z
Former Treasury director Michael O’Higgins (pictured) is leading a multi-billion lawsuit against some of the UK’s biggest banks, accused of rigging foreign exchange markets over online chatrooms.

전 재무부 국장이 ‘계좌에 보관해야 한다’고 말하는 대형 은행들이 금리 조작 대결을 위해 대치하고 있다.
마이클 오히긴스 전 재무장관(사진)은 온라인 채팅방을 통해 외환 시장을 조작한 혐의로 기소된 영국 최대 은행을 상대로 수십억 달러 규모의 소송을 주도하고 있다.
FULL TEXT (영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