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소금융 연체율 4.9%…연말 比 0.5%포인트

2021-07-15 15:59:57Z
저소득·저신용자를 대상으로 한 ‘미소금융’의 연체율이 치솟기 시작했다. 상대적으로 낮은 이자에 금융당국의 유예정책까지 시행됐지만 돈을 제때 갚지 못하는 서민이 늘어난 것이다. 코로나19로 취약계층이 느끼는 부채부담도 예상보다 훨씬 컸다는 의미다. 미소금융에 손을 내민 이들이 역대 최대를 기록한 가운데 취약층을 고리로 한 부실이 눈앞에 닥쳤다는 우려가 제기된
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