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ris Johnson admits UK economy was ‘unbalanced’ before Covid pandemic as he promotes ‘levelling-up’ agenda (보리스 존슨은 ‘평준화’ 의제를 추진하면서 코비드 전염병 이전에 영국 경제가 ‘불균형’이었다고 인정합니다.

2021-07-15 21:30:00Z
Boris Johnson has admitted the UK economy was “unbalanced” before the pandemic hit.The Prime Minister has promised to “rewrite the rulebook” and even invited ideas from the public in a speech on the UK Government’s levelling-up agenda.

보리스 존슨은 ‘평준화’ 의제를 추진하면서 코비드 전염병 이전에 영국 경제가 ‘불균형’이었다고 인정합니다.
보리스 존슨은 전염병이 발생하기 전에 영국 경제가 “불균형”했다고 인정했습니다. 총리는 영국 정부의 평준화 의제에 대한 연설에서 “규칙서를 다시 작성”하고 대중의 아이디어를 초대할 것을 약속했습니다.
FULL TEXT (대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