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기적이고 변동성 크다” 파월 이어 ‘채권왕’도 암호화폐 비판

2021-07-17 00:21:00Z
제프리 건들락 암호화폐의 대장 격인 비트코인의 가격이 맥을 못 추고 있다.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Fed) 의장의 ‘암호화폐 때리기’에 이어 투자자들의 회의적인 시각이 이어지며 ‘폭락의 마지노선’인 3만 달러대에 또다시 근
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