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 묘역서 북받친 尹…“광주의 恨, 자유민주·경제 번영으로 승화”

2021-07-17 19:18:00Z
야권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대권 도전을 선언한 후 첫 지방 일정으로 호남을 선택했다. 17일‘’여권의 심장부’인 광주를 찾았다. 보수 야권의 일종의 순례지로 자리 잡은 광주를 무대로 외연 확장에 시동을 건 셈이다. 윤 전 총장은 이날 오전 국립 5·18 민주묘지를 참배했다. 감정에 북받친 듯 목멘 목소리로 “참배를 하다 보니 (광주의) 한을 극복
원문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