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erman economy loses momentum ahead of election to decide Merkel’s successor (독일 경제는 메르켈의 후계자를 결정하기 위해 선거를 앞두고 기세를 잃는다.

2021-09-06 20:53:00Z
The post-lockdown boom in German factories is fast running out of steam as the country prepares to elect a successor to Angela Merkel. New factory orders rocketed to their highest level since record began in 1991 in July,

독일 경제는 메르켈의 후계자를 결정하기 위해 선거를 앞두고 기세를 잃는다.
독일 공장의 폐쇄 후 호황은 앙겔라 메르켈 총리의 후계자를 선출할 준비를 하면서 빠르게 증기가 부족하고 있다. 새로운 공장 수주는 1991년 7월 기록이 시작된 이래 최고 수준으로 급증했습니다.
FULL TEXT (대만)